사용자 삽입 이미지A조 – 멕시코가 괜찮긴 하지만 우루과이가 1위 획득에 더 유리. 프랑스는 탈락 예상
B조 – 한국이 2위로 우루과이와 16강전을 치를듯
C조 – 잉글랜드와 미국이 1,2위로 통과 예상
D조 – 독일과 가나 1,2위 예상. 당초 세르비아를 꼽았으나 가나에 진것이 뼈아픔
E조 – 네덜란드와 덴마크 1,2위가 유력. 일본은 뭐 탈락
F조 – 이탈리아와 파라과이 1,2위 예상하나 파라과이의 1위 가능성도 있음
G조 – 캐스팅보드인 북한의 포르투갈 발목잡기로 코트티부아르가 2위, 브라질 1위 예상
H조 – 스페인, 칠레 1,2위 예상이나 이건 어디까지나 희망사항임

위의 대진표가 일단 제가 유력하다보는 16강 대진인데요. 사실 H조의 스위스 탈락은 약간 감정이 들어갔습니다.  이 대진표대로 하면 미국-독일, 스페인-코트티부아르 정도가 빅매치일 뿐 다른 경기들은 평범합니다.  스페인은 8강에서 이탈리아를 만나겠고 아르헨티나는 독일과 만나 복수전을 치르게 되겠죠. 브라질은 네덜란드와 잉글랜드는 한국(^^;)과 8강전을 치르는데 8강 대진이 모두 빅매치입니다.
이걸로보면 잉글랜드가 가장 대진운이 좋습니다. 8강전에서도 한수 아래의 팀과 만나니까요. 부지런히 조 1위를 획득하기 위해 노력해야겠죠.

객관적으로본다면야 잉글랜드/브라질, 아르헨/스페인(이탈리아)가 4강전을 치를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요건 시나리오 2입니다. 
일단 잉글랜드가 거듭되는 졸전으로 미국에 골득실차로 1위를 내준다
H조에서 스위스가 1위를하고 스페인이 천신만고끝에 2위를 한다는 시나리오죠.
물론 한국이 16강에 진출했을 경우 멕시코와 만날 수도 있습니다만…

이 경우 16강전에서 빅매치를 여럿 보게 됩니다. 일단 브라질/스페인전이 그렇고 잉글랜드/독일전이 그렇죠. 우리로서는 잘만하면 미국/가나 승자와 8강전을 할 수도 있으니 미국을 좀 응원해야 할겁니다.

아마 조별예선 2라운드가 모두 끝나면 더 확실해 지지 않을까 싶네요. 지금으로서는 시나리오 1,2가 반반입니다만…적어도 오늘이 지나면 잉글랜드/미국의 위치는 더욱 공고해 지겠죠.

이탈리아는 스위스를 응원하겠고 브라질은 스페인을 응원해야 겠네요. 네덜란드는 어쨋든 브라질이란 산을 넘어야 할 것 같고 아르헨과 독일이 다시한번 조우하는건 피하기 어렵겠습니다. 잉글랜드의 4강 진출 여부는 조1위를 획득하느냐에 달려있다고 하겠네요. 조2위를 하면 독일-아르헨티나-이탈리아(혹은 스페인)을 차례로 넘어야 하니 산넘어 산입니다.

앞으로 조별예선에서 어떤 이변이 위의 대진표를 바꾸게 할까요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