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의 미친짓을 소개한다. 지난 화요일밤부터(엄밀히 월요일밤부터) 오늘까지 벌어진 일이다.

6/10일 화요일새벽…
AM 12:10 밥먹듯이 야근을 하고 지친몸을 이끌고 집에 들어오다.
AM 12:50 샤워를 하고 담배를 한대 피운 후 모든 조건을 완비한채 TV앞에 앉다
AM 01:00 프랑스와 루마니아의 유로2008 전반전 경기를 관람하다
AM 01:50 부랴부랴 책상앞에 앉다
AM 02:00 Apple의 WWDC 2008 스티브잡스의 키노트를 텍스트 생중계로 보다.
물론 프랑스 루마니아 경기 후반전도 텍스트로 생중계를 지켜보다.

그 당시 제 데스크탑 화면이랍니다. 클릭해서 크게 한번 보시죠…참으로 한심하긴 하지만…둘다 보려면 어쩔수 없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AM 03:30 유로 2008 네덜란드와 이탈리아의 경기를 보다. 맥북으로 계속 WWDC보다
AM 05:30 맛이가서 잠들다
AM 07:00 일어나서 출근하다. 어마어마하게 바쁜 하루를 보내면서 계속 졸다
PM 6:00 칼같이 퇴근해서 밥을 먹다
PM 7:00 6/10 항쟁기념으로 시청앞에 나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PM 10:00 조선일보앞을 행진하면서 지나다가 정문에 조중동을 조롱하는 스티커를 붙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PM 10:30 세종로사거리에서 명박산성을 관람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PM 11:00 독립문 부근을 돌아 다시 서대문에서 5호선을 잡아타다. (거의 맛이가다)

6/11(수)
AM 12:10 지치고 땀에 쩔은채 집에 도착하다
AM 12:50 시원하게 샤워를 한 후 수박을 한조각 먹은 후 TV앞에 앉다
AM 01:00 유로2008 스페인과 러시아의 경기를 관전하다
AM 03:30 바로 쓰러져 잠들다

AM 07:00 기상하다. 물에젖은 솜처럼 늘어진 몸을 이끌고 출근하다
AM 08:30 ~ PM 11:00 엄청난 강행군을 펼치며 또 다시 야근을 하다.

6/12(목)
AM 12:00 가까스로 집에 도착하다.
AM 12:50 샤워를 하고 남은 수박을 먹은 후 TV앞에 앉다
AM 01:00 유로2008 포르투갈과 체코의 경기를 관전하다
AM 03:30 스위스와 터키의 경기를 기다리다가 장렬하게 산화하다…

AM 07:00 기상하다. 초인적인 힘으로 출근하다
AM 08:30 ~ PM 11:00 말도안되는 엄청난 업무에 시달리며 또 다시 야근을 하다.

6/13(금)
AM 12:00 집에 도착한 것이 기적이다.
AM 12:50 샤워를 하고 잘 준비를 하다가 우연히 TV를 켜다
AM 01:00 너무 피곤해 안보려고 했던 유로2008 독일과 크로아티아 경기를 끝까지보다
AM 03:30 쓰러지다

AM 07:00 기상하다. 시체처럼 실려서 회사에 도착하다
AM 08:30 ~ PM 12:00 간단한 보고서를 후다닥 만들다
PM 12:30 독일,크로아티아전 관전평을 쓰다

PM 1:30 자면서 밥을 먹은건 처음이다
PM 2:00 ~ 4:00 오전에 만든 보고서를 발표하다
PM 5:00 꼭 일찍 퇴근해서 잘것을 스스로와 굳게 맹세하다
PM 6:00 칼퇴근 직전, 문제가 생겨 회의를 소집하다
PM 9:00 늦게끝난 회의에 회의를 느껴 밥먹는 것도 귀찮아 피자를 시켜먹다
PM 11:00 메일을 확인하다가 또다른 일이 생겨 이제서야 마무리를 하다
PM 11:20 쓰러지듯 472번 시내버스에 몸을 실었지만 만원버스다. (웬일…)
6/14(토)
AM 12:10 집에 어떻게 도착했는지 기억도 못하다
AM 12:40 가까스로 샤워를 마치고 나니 오늘경기가 죽음의 조인것이 생각난다
AM 01:00 망설임없이 루마니아와 이탈리아의 전반전 경기를 보다
AM 02:00 쉬는시간에 지금 포스트를 올리다
AM 02:27 스코어를 확인하니 1:1 골상황을 못본것을 후회하다
AM 02:30 TV로 다시 달려갈 것이다
AM 03:00 다음 경기를 기다리며 뭐라도 줏어 먹을 것이다
AM 03:30 네덜란드와 프랑스의 경기를 안본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
AM 05:30 자동으로 쓰러져 자겠지
말도 안되는 생활이여~… 사는게 사는게 아니로세
Facebook Comments